총 게시물 434건, 최근 0 건 안내
이전글  다음글  목록
[프리뷰]

XCOM : Enemy Unknown 간단한 리뷰

글쓴이 : 홍천일섬  (124.♡.221.152) 날짜 : 2012-10-05 (금) 23:03 조회 : 10946


엑스컴 : 에너미 언노운
 
아직 게임이 출시도 안된상태에서 리뷰를 쓴다는건 맞지 않을 수 있지만 간단한 소감을 적어 본다는 생각으로 작성하렵니다.
 

많은 기대속에 올 2012년 10월 12일 파이락시스의 신작인 엑스컴 에너미 언노운이 출시된다.
엑스컴 2편 테러 프롬 더 딥 이후로 출시되는 진정한 리메이크라 예전 엑스컴 팬들의 기대를 한몸에 받고 있는 작품이다.
물론 이전에도 엑스컴 아포칼립스가 있었지만 기대에는 미치치 못했다.
그외에도 UFO 시리즈등 수많은 아류작들을 탄생시켰지만 형만한 아우 없다는 것처럼 엑스컴1,2편 같은 평을 듣기는 어려웠다.
엑스컴1 이후 십년이 넘는 세월이 흐르며 제작사인 마이크로 프로즈는 없어졌지만 엑스컴이라는 정식 네이밍 타이틀을 걸고 파이락시스에서 시드 마이어와 함께 엑스컴을 만들었다는건 전작 팬들을 흥분시키기에 충분했다.
 
현재 엑스컴 에너미 언노운이 데모가 나와있는 상태라 많은 게이머들이 플레이해보고 장점과 단점들을 올려주고 있어 개인적으로 전편과 비교하며 어떤 부분이 달라졌고 어떤 부분이 장단점인지 살펴 보겠다.
 
 
1. 그래픽
 
 
 
그래픽은 사진과 같이 시대에 맞게 엄청나게 바뀌었다. 예전 단순한 지도에서 실제 지구를 본뜬 모습으로 변경되었고 전투맵은 사실적으로 바뀌었으며 여러 시설물이나 대원들의 그래픽도 단순한 모습에서 각 개인마다 커스터마이즈가 가능하도록 변경이 되었다.
 
 
 
이젠 자신만의 개성있는 대원들을 만들수가 있다. (이부분은 왠지 나중에 모드가 나올것 같다. 예를들면 배트맨 복장 코스튬이 나온다던가 그런...)
텍스쳐 같은경우에 요즘나오는 게임들에 비하면 고화질이 아니라서 많이 떨어지는 편이다. 하지만 이게임이 1인칭 FPS게임도 아니고 멀리서 쿼터뷰 시점으로 바라보며 진행하는 시뮬레이션 게임인데 굳이 그런곳에 신경써서 게임 사양을 높일 필요까지는 없다고 생각 된다. 텍스쳐나 질감묘사가 약간 저화질이라지만 못봐줄정도로 나쁜것도 아니고 오히려 게임내 여러가지 세부 묘사는 굉장히 훌륭하다.
 
 
 
 
 
 
 
대원들의 자연스러운 행동 모션이나 건물, 차량, 간판이나 부서진 파편, 폭발이나 스킬사용등의 특수효과는 정말 눈이 휘둥그래진다.
대원들의 복장이나 장비등도 훌륭하게 디자인 되어 있어 커스텀하는 맛이 있도록 되어 있다.
전체적인 그래픽에 대한 느낌은 외계인들과의 전투를 그린 게임에는 잘 안어울리는듯 하지만 깔끔한 그래픽을 보여준다.
 
 
2. 인터페이스
 
 
 
인터페이스도 많은 발전을 이루었다. 전작에서는 모든 행동들 앉고 일어서기 지형의 높낮이 설정 아이템 사용등을 일일이 마우스를 클릭해가며 사용했던 반면 휠마우스 사용과 키보드 버튼 사용에 대해 최적화 되어 있다. 휠조작으로 지형의 높낮이 설정과 왼쪽과 오른쪽 버튼을 구분해 공격과 이동을 분리 하였고 탭버튼으로 대원선택이나 타깃의 변경등도 가능하고 숫자버튼으로 공격 및 아이템, 스킬사용이 가능하도록 변경이 되었다.(참고로 1번 키를 누를시 타겟팅이 되어 명중활률이 뜨고 화면상의 공격확인 버튼을 클릭할 필요없이 1번 버튼을 한번더 누르면 바로 공격한다.) 물론 게임패드에도 최적화 되어 있어 조작하기가 쉽다.
 
 
3. 시스템
 
엑스컴에서 게이머는 기지의 사령관이다. 엑스컴 베이스의 전체적인 결정 권한을 가진 사람이 되어 게임을 진행하게 된다. 그러다보니 전작의 시스템은 거의 그대로 가져와 기지의 운영 및 관리, 병사들의 승급 및 훈련, 물품 제조나 기지 확장, 연구등의 모든 결정을 직접 진행하게된다. 이러한 사항으로 전작에는 없던 외계인이 침공한 나라들에 대해 동시다발 테러가 감행되면 대원들을 투입시킬 지역을 결정하게 된다. 해결 보상에 따라 달라지는 부분도 있지만 지역에 대한 패닉도가 있어 투입시킬 지역을 굉장히 신중하게 고르도록 안배하고 있다.
여기서 의문이 드는건 이 선택부분 때문에 기지를 하나밖에 지을 수 없는건지 의문이 생긴다.
 
 
전작에서는 기지를 여러곳에 설치해 해당 국가에 대한 지원이 안끊기도록 하면서 동시다발 테러 발생시 여러곳에 스카이레인져를 출동시켜 테러를 해결해 지원이 끊기는걸 방지 할 수 있었다. 물론 이부분은 데모버전만 나와 있는 상태라서 어떻다고 확정하기는 아직 어렵다.
전투 시스템도 많이 바뀌었다. TU(Time Unit : 턴제 게임에서 한캐릭터가 한턴에 행동할 수 있는 수치를 뜻한다)를 없에 한턴에 어떤 대원이든 이동과 공격을 한번씩만 할 수 있도록 바뀌었다.
 
 
 
전작 같은경우 TU가 높은 대원은 많은 거리를 이동하거가 한턴에 여러번의 공격을 할 수 있었던걸 생각하면 왜 TU를 없앤건지 전작 팬들은 의문이 들겠지만 이부분을 없애고 대원들의 능력이 되는 거리만큼 한번 이동하고 공격하도록 단순화하여 좀더 빠른 플레이가 진행되도록 시스템을 변경한걸로 판단 된다. 또한 전편에선 대원들이 능력치 수치만 다를뿐 다 똑같은 행동만 하던 반면 엑스컴 에너미 언노운에선 각 대원들마다 특기가 달라 병과마다 하는 행동 양식이 달라지고 각각 고유의 병과에 따른 스킬이 있어 굉장히 전략적인 플레이가 가능해졌다. (TU없앤건 개인적으로 잘한거 같다. TU관리하느라 이동거리 칸칸이 계산하고 공격해야 하는데 실수로 방향한번 잘못 바꿔서 TU수치 1모잘라 공격못했던게 여러번이었던 사람들은 아실거라 생각한다.)
앉거나 서는 행동도 없어졌다 엑스컴1편에선 앉음으로 인해 명중률을 높였으나 이번작에서는 사라졌다. 아쉬운 부분일수도 있겠지만 꼭 그렇지만도 않은게 불필요하게 조작해야 할 횟수도 줄었고 대원들은 사람이기 때문에 가는곳 지정해 주면 은폐엄폐는 알아서 한다. 전작처럼 밥숟가락 떠서 입에다 넣어줘야 먹는다는 바보같은 행동은 하지 않는다는거다.
 
 
인벤토리 시스템도 바뀌었는데 최초 출격전에 지정된 아이템 이외에 전투중에는 어떤 아이템도 주워서 사용이 불가능하다. 이부분에 대해선 많은 아쉬움이 남는다 더이상 외계인이 흘린거 주워서 쓸수 없다는데 따른 아쉬움이다. 하지만 따지고 보면 나쁜것도 아니다. 전편에선 초반에 외계인 죽이고 무기 습득해도 연구 안되어 있으면 사용하지도 못한다 또한 연구가 되었더라도 만들어논 재고 쓰다보면 전투중에 주어 쓸일도 없었다. 탄장도 이번작에선 탄수 개념없이 무한이 갈아 끼울수 있도록 되었는데 게이머의 편의를 위해 변경된 부분인것 같다.
 
 
데모버전이라 무한으로 설정된 상황일 수도 있으니 아직까지 뭐라 결론을 내리긴 어려운 부분이다. 실제로도 1편에서 탄창은 바리바리 싸들고 가지만 미션 끝날때까지 탄창 4~5개 이상 쓴적이 없었다.
종합적으로 보면 시스템은 게이머의 편의를 위해 불필요했던 부분들은 많이 배제하고 심플하게 변경을 하여 게임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안배를 한걸로 생각된다.
 
 
4. 전투 필드
 
우선 전작의 랜덤맵이 사라졌다. 전작처럼 랜덤맵으로 인해 전투시마다 바뀌는 지형때문에 항상 다른 전략을 짜야하고 수색을 펼쳐야 했던점은 게임을 지루하지 않게 만들어주는 요소중 하나였는데 이부분이 삭제된건 많이 아쉬운 부분이다.
하지만 처음 파이락시스에서 엑스컴 제작 발표때 개발자인 제이크 솔로몬이 밝힌것처럼 랜덤맵은 없어졌지만 같은 맵을 보기 힘들정도로 무수히 많은 맵을 디자인 했다고 밝힌바 있다. 얼마나 많은 맵을 디자인 했을지는 뚜껑을 열어봐야 알겠지만 파이락시스의 말을 믿어보자. 
참고로 게임개발 특성상 랜덤맵이라는건 전작들처럼 헥사기반의 그래픽 타일들을 컴퓨터가 무작위로 배치시켜 맵을 만드는건데 이런경우 맵이 자연스럽지 못해 옛날에는 통용됐을지 모르지만 요즘같이 그래픽이 발전한 시대에 이런 짓을 하는건 유저에게 씨알도 안먹히는 행동이다. 못만들것도 없겠지만 직접 맵디자인을 하지 않고 이런형식 취하면 맵들이 전작처럼 굉장히 단순해지게 만들뿐이다. 전작만 봐도 나무나 풀 집들의 배치는 미션마다 다르지만 구조나 모양은 다똑같다.
전투방식도 보다 역동적으로 바뀌어 턴방식의 게임이지만 리얼타임 못지않은 현장감을 준다.
 
 
 
대원들이 행동하는 방법에 따라 돌진하는 모션이나 창문등을 깨고 진입 한다던가 문을 박차고 돌진하는 모습 등등을 랜덤하게 다른 화면에서 보여준다. 어떤분들은 화면이 전환되는 부분때문에 스킵해 버렸으면 좋겠다는 분들이 있던데 스킵할만큼 길게 느껴지지도 않고 단지 필드상에서 대원들이 행동하는걸 카메라 시점만 변경해서 보여줄 뿐이다. 전투의 흐름이 끊길정도로 화면전환이 느리지도 않고 굉장히 빠르다.
대원들의 모션에 대해서도 모션캡쳐 기법을 사용했는지 굉장히 자연스럽고 사실에 입각한 행동들을 한다. 예를들면 창문앞에서 사격하기전에 창문을 먼저깨고 사격을 한다던가(실제로 총탄이 창문을 뚫고 들어가며 탄도가 미세하게 틀어지며 명중률이 저하되는걸 막는 행동이다), 스나이퍼가 스나이핑 하기전에 총을 최대한 흔들림이 적게 하기위해서 안정적으로 잡는 모션이라던가 그외 여러가지 모션들은 정말 멋들어졌다고 할 수 있다. 정말 잘 훈련된 특수요원들을 지휘하는 맛이 있다고나 할까?
대원들 전투능력도 각 대원마다 개성이 달라 각기 다른 전략을 짤수 있도록 한부분도 돋보인다. 전투상황이 난관에 부딪혔을때 적절한 스킬사용으로 위험상황을 해결할때의 쾌감은 정말 통쾌하다.(그와 반대로 절망감을 맛보는 경우도 많지만...)
전작처럼 좋은 무기만 쥐어주면 다똑같아지는 현상은 없다.
 
 
5. 총평
 
가끔 데모를 플레이 하다보면 약간 고개를 갸웃하게 하는 아래에서 위쪽을 사격할때 분명히 엄폐물이 있는데 총알이 뚫고 들어와 명중한다던지 하는건 조금 이상하긴 하다. 아마도 명중률때문에 이런 현상이 발생하는것 같은데 이런건 좀 패치를 해줘야할 필요가 있을거 같다. 이런 사소한 단점이 있는거 빼면 엑스컴 에너미 언노운은 정말 훌륭하게 리메이크 했다. 물론 아직까지는 출시가 안된상태라서 뚜껑을 열어봐야 알겠지만 일단 데모만으로도 나를 흥분하게 만들기에 충분했다.
연구를 진행해 외계인기술을 도입하여 새로운 장비를 만든다거나 대원들을 훈련시켜 정예병사를 만드는 과정도 전작에서 그대로 승계되어 재미를 더한다. 장담하건데 아주 많은 시간을 플레이 하리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
 
 
어서 빨리 출시되길 기다린다.
 
 

임윤아 (76.♡.40.34) 2012-10-06 (토) 05:46
리뷰 감사합니다..근데 저만 그런건진 모르겠으나 그림이 전부 엑박이네요.^^;
지금 진지하게 xcom을 살까 말까 고민중인데 아직은 잘 모르겠습니다.
댓글주소
     
     
홍천일섬 (124.♡.221.152) 2012-10-06 (토) 18:53
사면 후회는 안할거 같습니다~ 전이미 초회한정판 질렀습니다~ ^0^
댓글주소
너구리 (121.♡.117.26) 2012-10-06 (토) 07:37
저... 저도 그림이 모두 엑박으로 보이네요..그림이 보이면 더 좋을텐데 아쉽네요.. 수고하셨습니다^^
댓글주소
     
     
홍천일섬 (124.♡.221.152) 2012-10-06 (토) 18:54
수정했습니다~ 제 블로그에서 그대로 옮겨왔더니 사진이 저장 안된거 같습니다~ ㅋ~
댓글주소
솔롱구스 (112.♡.119.184) 2012-10-06 (토) 10:36
엑박엑박 엑박 엑박 아악!!!!
댓글주소
     
     
홍천일섬 (124.♡.221.152) 2012-10-06 (토) 18:55
죄송합니다~ 확인을 했어야 했는데~ 회사출근하는 바람에 이제야 수정했네요~ ^^;;;
댓글주소
홍천일섬 (124.♡.221.152) 2012-10-06 (토) 18:20
헉~! 그러네요~ 수정하겠습니다~ ㅡ,.ㅡ;;;;
댓글주소
겜타베 (124.♡.104.53) 2012-10-07 (일) 03:50
TU가 없는게 꼭 긍정적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데요... 일명 액션포인트 시스템이 엑스컴이나 재기드류의 게임의 매우 큰 특징이였다고 생각해서... 전 매우 아쉽네요. 그냥 srpg같은 전투가 될까봐요.
댓글주소
     
     
홍천일섬 (203.♡.217.241) 2012-10-07 (일) 12:52
그렇죠~ 폴아웃1,2도 그랬던것처럼 타 턴제 게임과 이시스템으로 차별화를 했었는데 바뀐건 좀 아쉽긴 하더군요~
하지만 나름 바뀐부분에 대해 큰 불만은 없네요~ ㅎㅎ~ ^^;;;
댓글주소
임윤아 (76.♡.40.34) 2012-10-07 (일) 06:07
저도 질렀습니다..물론 한국에 살고있지않아서 패키지는 못지르고 스팀예약구매로 질렀습니다..
덤으로 타임머신도 하나 주네요..
댓글주소
     
     
홍천일섬 (203.♡.217.241) 2012-10-07 (일) 12:53
헉~! 타임머신은 뭔가요~? 받으시면 사진한번 올려주세요~ 구경해보게요~ ㅋ~
댓글주소
          
          
썸띵스페샬 (221.♡.149.147) 2012-10-09 (화) 16:12
덤으로 주는 문명5 말씀하시는듯하네요.
댓글주소
RaptorGoblin (222.♡.42.220) 2012-10-07 (일) 09:09
패드에 굉장히 최적화잘됬습니다 패드로 달려요~
댓글주소
     
     
홍천일섬 (203.♡.217.241) 2012-10-07 (일) 12:56
저도 엑박패드 하나 살까 생각중입니다~ 데모할때 턴게임인데~ 이상하게 손맛이 느껴지더군요~ ㅋㅋ~
댓글주소
벤더 (125.♡.146.176) 2012-10-07 (일) 16:57
잘 읽었습니다. 원작이 매우 오래되긴 했군요.
덩달아 저도 기대가 됩니다.
댓글주소
EXILE (183.♡.37.231) 2012-10-08 (월) 06:32
'4. 전투필드' 스샷에도 보이지만 '뀔안'이라고 나오는 부분이 있는데 게임상 번역이나 텍스트 상으론 문제가 없지만
폰트 문제인건지 모든 '육'자가 '뀔'로 나온다더군요. 사소한거지만 저부분만 좀 고쳐서 나왔으면 좋겠네요.
댓글주소
qwer001 (210.♡.107.34) 2012-10-08 (월) 10:27
3. 시스템은.. 워낙 이것저것 해놔서 기억은 안 나지만, 다 보내지 못하고 선택해서 보내던 작품이 있었던것 같습니다.
아포칼립스나 아니면 UFO 시리즈 중에서 그랬었는듯..

아무튼, 많이 기대되는 작품입니다.
폴3처럼 멋진 리메이크작이 나왔으면 함.
댓글주소
로반 (211.♡.158.35) 2012-10-08 (월) 21:29
데모 해보고 한글이라 몰입도는 좋음...
외계인대 인간으로 사람끼리대결하면 재밌을텐데...
케릭한명골라서 편먹고 싸우는것도 좋고 톡하면서 전술전하면 지릴듯한데...
댓글주소
포숍포숍 (112.♡.196.86) 2012-10-08 (월) 23:35
네이버 블로그에서 봤는데 베타겜에서도 보니까 더 좋은데요 ㅋㅋ
댓글주소
김메탈 (182.♡.194.163) 2012-10-11 (목) 04:42
아 진짜 졸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ㄹ 너무 재밌다
엑스컴 1 하던 기분 난다 진짜 최고다 ㅇㅇㅇㅇ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댓글주소
김메탈 (182.♡.194.163) 2012-10-11 (목) 04:42
내가 가장 좋아하는 게임 언제나 항상 1위 였던 x-com 1 !!!!!!!!!!! ㅠㅠㅠㅠㅠ
댓글주소
신성천조제국 (112.♡.135.146) 2012-10-28 (일) 06:43
그 그지 같은 난이도나 어떻게 해야 할텐데 ㅅㅂ
댓글주소
광전사 (222.♡.115.199) 2012-12-26 (수) 22:08
아직 죽기엔, 내가 플레이 해야 할 게임들이 너무 많다.
난 죽지 않는다.
댓글주소
suny7760 (118.♡.175.166) 2013-08-28 (수) 16:23
엑스컴 문명보다 중독성 있다니 한번 해봐야겠네요
댓글주소
순수나영 (1.♡.130.70) 2013-09-10 (화) 23:08
리뷰 잘봤습니다~~~
댓글주소
쇼팽녹턴 (39.♡.125.54) 2013-09-13 (금) 00:15
지금 다시 보니 새롭네요. 새록새록 추억이
댓글주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총 게시물 434건, 최근 0 건 안내
번호 분류 이미지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비추천 조회
254 리뷰  47이 돌아왔다! 히트맨:앱솔루션 리뷰 10 다이스갓 12-27 2 0 8538
253 리뷰  오랫동안 기다렸다! mmofps 플래닛사이드! 19 plona 12-23 6 0 9291
252 리뷰  파크라이3 광기와 폭력으로 치장된 복수라는 이름의 생존기 29 cOOLwARP 12-22 7 0 18865
251 리뷰  유로 트럭 시뮬레이터 2 - 트럭으로 화물 배송하는게 재미있냐고… 28 cOOLwARP 12-13 10 0 19160
250 리뷰  마크 오브 더 닌자 - 잠입의 스릴감과 호쾌한 닌자 액션! 12 cOOLwARP 12-07 6 0 18866
249 리뷰  어쌔신크리드3 - 더 강한 모습으로 돌아왔다 4 betagam 12-06 1 1 9154
248 리뷰  SINE MORA - 빗발치는 탄막의 지옥으로 당신을 초대합니다. 21 cOOLwARP 11-29 4 0 14234
247 리뷰  Cargo Commnader : 위험천만한 우주속 화물을 찾아라! 12 cOOLwARP 11-23 1 0 12094
246 리뷰  Project CARS - 리얼리티 레이싱 장르의 새로운 도전 22 cOOLwARP 11-19 6 0 10716
245 리뷰  G-STAR 2012 국제 게임 전시회 탐방기 ( 3부 ) 17 cOOLwARP 11-12 5 0 5265
244 리뷰  G-STAR 2012 국제 게임 전시회 탐방기 ( 2부 ) 5 cOOLwARP 11-12 3 0 4252
243 리뷰  G-STAR 2012 국제 게임 전시회 탐방기 ( 1부 ) 17 cOOLwARP 11-12 5 0 7222
242 리뷰  레전드 오브 그림락 : 4인의 모험담과 필사의 탈출기! 13 cOOLwARP 11-03 5 0 26385
241 리뷰  데드라이트 - 고전의 성공적인 재해석 12 광묘 10-28 2 0 18677
240 리뷰  디스아너드 - 복수가 모든것을 해결한다! 29 cOOLwARP 10-27 6 0 17575
239 리뷰  더트 : 쇼다운 - 호쾌하게! 강렬하게! 아케이드 레이싱을 맛보다… 28 cOOLwARP 10-18 6 0 8896
238 리뷰  위닝일레븐의 독특한 재미는 그대로 살아있다, 위닝일레븐 2013 3 betagam 10-17 1 0 8327
237 리뷰  축구 게임의 영원한 아이콘 피파 13 18 betagam 10-15 1 0 7122
236 리뷰  도그파이트 Dogfight 1942 - 포화속을 누비는 영웅들 17 cOOLwARP 10-09 2 0 12164
235 프리뷰  XCOM : Enemy Unknown 간단한 리뷰 26 홍천일섬 10-05 5 0 10947
1 2 3 4 5 6 7 8 9 10